태안군, 관정개발 착수 가뭄피해 최소화 ‘팔 걷어’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태안군, 관정개발 착수 가뭄피해 최소화 ‘팔 걷어’

관정 시추 작업 (1).JPG
사진은 태안군이 관정개발에 나서 시추 작업하는 모습.

 

태안군, 관정개발 착수 가뭄피해 최소화 팔 걷어

-예비비 124000만 원 긴급 투입, 관정개발 착수

 

태안군이 예비비 124000만원을 긴급 투입, 관정개발에 나서는 등 가뭄피해 최소화에 팔 걷고 나섰다.

가세로 군수는 23일 긴급 가뭄대책회의를 갖고 예비비 124000만 원을 긴급 투입, 관정 개발 및 하수종말처리장 방류수 재활용에 나서는 등 가뭄 극복에 총력을 기울이라고 지시했다.

군에 따르면 현재 태안지역의 강수량은 지난해 평균 대비 30% 수준으로 관내 저수율이 32%에 불과한 상황이다.

특히 이번 주 장마가 예정돼있으나 극심한 가뭄 해갈에는 못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.

이에 군은 가뭄 극복을 위한 선제적 대응으로 이달부터 관정개발(70) 들샘굴착(33개소) 저수지 및 배수로준설(18개소) 등 가뭄대책사업 추진에 나섰다.

또한 하루 12090의 하수종말처리장의 방류수를 전량 농업용수로 재활용하고 대·중형관정 203개소에 대한 실태조사에 나서 사전 작동점검을 실시하는 등 유사시에 바로 사용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.

가세로 군수는 가뭄으로 인한 농업인들의 피해가 최소화할 수 있도록 군이 할 수 있는 모든 방법을 동원,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.

한편 군은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543400만원을 투입 저수지 10개소 관정 192들샘 83지구 양수장 7개소 하천 8개소 등 총 300개소의 용수원을 개발한바 있다,

여기에 군은 올해부터 2020년까지 총 32억 원을 들여 관내 가뭄 우심지역인 원북면 동해지구 간척지 내 동해저수지 준설과 보강 사업을 추진하는 등 가뭄 피해 예방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.

 

태안=skcy21@ccnewsland.co.kr

 

 


구독 후원 하기



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